• List
  • 아래로
  • 위로
  • 3
  • 핫번
  • Views 616
내년부터 정부가 지원하는 전기자동차 충전기 보조금이 개인이 사용하면 160만원, 이웃과 함께 사용하면 최대 550만원까지 지원하는 차등제로 바뀐다.



충전기를 실제 사용 때보다 방치될 때가 많다는 낭비 요소를 줄이기 위해서다. 불특정 다수의 충전 인프라 접근성과 활용도를 높이기 위한 조치다.



한정된 보급 예산에 따른 인프라 확대 효과는 물론 전기차 이용 특정인을 위해 전용 주차면을 지원한 차별성 논란도 해소될 것으로 전망된다.



13일 전기차 업계에 따르면 환경부는 내년 전기차 충전기 보조금을 △기능성 △접근성 △운영성 △전기 공사 수준에 따라 차등 지급하는 쪽으로 정책 방향을 잡았다.

기본형(300만원), 부분개방형(400만원), 완전개방형(500만원)에 따라 일괄 지원한 종전 방식에서 벗어났다.

(후략)


출처 : http://m.etnews.com/20170811000313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Comment 3

솟기라

앞으로 전기차 세대가 빠르게 오겠군요~~

comment menu
2017.08.17. 14:57
모조조조
전기차도 돈있는 사람이나
comment menu
2018.07.10. 23:42
소금인형
돈있음 나도 전기차..
comment menu
2021.03.02. 18:43
You do not have permission to access.